섬에서 온 편지 7월호(312호) 입니다. > 섬에서온편지

본문 바로가기

섬에서온편지

home > 기관소개 > 섬에서온편지
섬에서온편지

섬에서 온 편지 7월호(312호) 입니다.

페이지 정보

작성 문미정 작성일2020-08-21 16:48 조회1,514회 댓글0건

본문

잠잠하던 코로나 19가 확산되어 더 우울해지 요즘입니다.

하지만 우리들은 여기 이곳 장봉에서 여전히 열심히 사라아가고 있습니다.

우리 회원분들과 후원자분들의 건강에 아무 이상 없기를 늘 바라고 기도할 뿐입니다.

7월호 주제는 꿈이었습니다.

장봉에서 꿈꾸었던 그 많은 이야기들을 들어보시죠. 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